동급최대제원 소형 SUV, 니로(Niro) 에 주목해야 할 이유



소형 SUV 에서는 동급 최대 사이즈인 니로가 곧 국내 출시를 앞두고 있다. 새롭게 선보인 기아자동차의 니로(Niro) 는 많은 이슈와 함께, 최근의 자동차 트랜드에 대한 해답을 정확하게 이끌고 있다. 그 트랜드에 대한 주제는 크게 두가지이다. SUV 와 친환경 차량. 니로(Niro) 는 이러한 주제에 딱 맞는 차량으로, 현재 판매되고 있는 소형 SUV 차량들과 경쟁할 것으로 기대된다.



동급 최대 사이즈!


기아자동차 니로(Niro) 는 소형 SUV 이면서, 동급  최대의 사이즈를 보이고 있는데, 전장 4,355mm, 전폭 1,800mm, 전고 1,535mm, 휠베이스 2,700mm 로 국산 소형 SUV 중 최대 사이즈를 보이고 있다. 실제로 보면 스포티지를 보는 것처럼 착각이 들 정도로 커 보인다. 니로(Niro)의 휠베이스는 국산 소형 SUV 경쟁차종인 티볼리(2,600mm)와 비교해 보면 100mm 차이가 나고, 준중형 SUV 모델인 투싼(2,670mm)과 비교해도 30mm 가 길다. 차량의 휠베이스는 실내 주거공간의 확보여부를 판단하는 기준이기 때문에, 니로의 공간 활용능력이 뛰어나다는 점이 돋보인다.



△ 자료 = 네이버


가솔린 하이브리드로 정숙성과 출력을 동시에


니로(Niro)의 파워트레인은 1.6리터 하이브리드 전용 카파 GDI 엔진과 6단 DCT 를 사용하여 펀드라이빙을 추구하고 있으며, 최대 출력 105마력, 15.0kg.m 의 토크를 보이고 있는데, 1.56kWh 배터리와 32kw 모터가 장착되어 시스템상 최고 141마력, 27.0kg.m 의 토크로 출력면에서의 아쉬움을 하이브리드 시스템과 함께 해결하고 있다. 무엇보다 가솔린 엔진과 하이브리드만의 정숙성이 시끄러운 엔진과 진동을 싫어하는 사람들에게 긍정적으로 어필할만 하다.



대표이미지


하이브리드라고 하면, 출력이 부족하다고 느껴질 수 있는 부분을 오히려 하이브리드 시스템으로 해결한 것이다. 무엇보다 그동안 하이브리드는 소형 세단에만 들어간다고 생각했던 것을 SUV 에 올려, 실용성까지 확보했다. 


단순히 공간성 뿐 아니라, 출력까지의 두마리 토끼를 잡은 기아 소형 SUV 니로(Niro) 는 스마트하면서 트렌디한 사람들에게 어울릴한만 소형 SUV 차량이라고 할 수 있다.



드라이빙의 즐거움


니로(Niro) 는 출력과, 효율을 위해 보통 하이브리드 차량이 포기할 수 있는 운전의 재미까지 갖추었다고 한다. 특히, 미쉐린 타이어를 전 트림에 기본 장착하여 주행성능과 제동능력까지 높였는데, 멀티링크 리어 서스펜션으로 승차감까지 고려했다고 한다. 물론, 시승을 통해 이 부분을 확인해본다면 더욱 좋겠다.


하이브리드만의 연비


니로의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은 저렴해진 유가와 더불어 뛰어난 연비로 차량 유지에도 큰 문제가 없어보인다.


초고장력 강판 확대로 안정성 확보


니로는 초고장력 강판(10% 이상 가벼우면서도 강도는 2배 이상 높은 초고장력 강판)을 53% 적용(AHSS : Advanced High Strength Steel, 인장강도 60kg/mm² 급 이상) 하였고, A 필러와 B 필러에는 핫스탬핑 공법을 적용해, 미국의 충돌테스트에서도 최고 등급이 예상된다고 한다. 안정성까지 고려한 부분이 눈여겨볼만한 점이다.


기아 니로(Niro) 마이크로 사이트 바로가기




니로(Niro) 에 대한 CF 영상이 공개되었는데, 느낌 자체부터가 상당히 미래지향적이다. 시크하면서도 미래적인 느낌이 인상적이다.


더욱 자세한 내용은 기아자동차의 니로(Niro) 마이크로 사이트에서 살펴볼 수 있다. 마이크로 사이트에서는 시카고 오토쇼에 전시되었던 니로(Niro) 와 세부적인 사진들을 더욱 많이 볼 수 있다. 그리고, 기아의 소형 SUV 인 니로(Niro) 는 이달 16일부터 사전계약에 들어간다고 한다.



니로(Niro) 는 '니어 제로(Near Zero : 제로에 가까운, 무결점을 지향하는)' 와 '히어로(Hero : 영웅)' 을 의미하는 기아자동차의 첫 SUV 로 한국의 남양디자인센터와 미국의 디자인센터와의 협업을 통해 탄생했다. 기아자동차만의 디자인이 엿보이는 호랑이코 그릴과 볼륨감 있는 보닛이 인상적이며, 사이즈 자체만으로도 충분히 이목을 끌만하다.



아래 이어지는 사진과 영상은 시카고 모터쇼에 처음으로 공개되었던 니로(NIRO) 의 자료들인데, 소형 SUV 라는 생각이 안들 정도로 큰 사이즈이다.







최근 들어 소형 SUV 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특히, 젊은 층에서 더더욱 소형 SUV 를 선택하고 있는 트랜드를 살펴볼 수 있는데, 이는 넓은 실내공간의 확보와 더불어, 도로환경에 크게 문제없이 다닐 수 있기에 더욱 각광받고 있는 것이라 예상되고 있다.


더불어 스마트하고, 합리적인 소비를 지향하는 2030 세대들에게 충분히 어필할만한 제원을 가지고도 성능 또한 받쳐주는 니로의 출시가 첫차를 구입하려는 2030의 젊은 세대들에게 좋은 선택이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


<추가사진>






*해당 포스팅은 기아자동차로부터 소정의 원고료를 지급받아 작성되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카테고리

자동차 뉴스

날짜

2016.03.16 12:02

최근 게시글

최근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