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퍼카 사고 3건이 검색되었습니다.

박살난 람보르기니, 아빠가 또 사주겠지?

18세 생일선물로 받은 람보르기니가 박살나다.일반적으로 생일선물로 자동차를 선물받는다는 것은 엄청난 부자라는 소리이다. 말레이시아에서 발생한 이번 사고는 18세 생일선물로 받은 람보르기니 가야르도(싱가포르 에디션)가 빗길에 그만 미끄러져 완파되는 사고였다. 다행히 운전자와 동승자 모두 큰 부상은 당하지 않았지만, 한화로 2억 이상 하는 수퍼카가 처참하게 부서졌다는 점이다. 사실, 수퍼카와 관련된 모든 것들은 다 이슈가 되기에 충분하다.사고로 부숴진 ..

더 보기

주인은 만나보기도 전에 박살나버린 수퍼카들

주인을 만나보기도 전에 박살난 수퍼카"설렁탕을 사다 놓았는데 왜 먹지를 못하니, 왜 먹지를 못하니.... 괴상하게 오늘은 운수가 좋더니만...." 현진건의 [운수 좋은 날] 이 떠오르는 뉴스가 있다. 바로, 멋진 수퍼카를 만져보지도 못한 채 박살이 나버린 사고 이야기이다. 오매불망 차량이 나오기만을 기다리고 있던 차주에게는 청천벽력같은 이야기이지만, 실제로 주문한 차량을 만나보기도 전에 사고로 이별을 고해야 하는 일들이 종종 있다.미국의 앨라배마(A..

더 보기

출고 몇분만에 박살난 라페라리(LaFerrari)

몇분만에 부숴진 라페라리무려 190만 달러. 한화로 약 22억 7천만원이 넘는 페라리의 플래그쉽 모델인 LaFerrari(라페라리)가 출고 몇분만에 산산조각이 났다. 라페라리는 전세계 단 499대만이 존재한다. 특별하게 지진피해 복구를 위해 경매에 부쳐진 모델을 제외하고 말이다. 정말 희귀 수퍼카인 라페라리는 구매조건조차 까다롭다. 그런 라페라리가 단 몇분만에 '박살'이 났다.부다페스트에서 발생된 이 사고는 참으로 안타깝다. 최근 국내에서도 페라리 ..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