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G70, 어떻게 나올까?


제네시스 G70 이 곧 출시될 것으로 알려졌다. 예상일은 8월 20일경 정도로 기아 스팅어와 간섭을 피하려고 한 것 같지만, 결국 스팅어와 많은 비교가 될 것으로 보여진다. 크기는 오히려 스팅어보다 약간 작은 것으로 알려져 있고, 엔진과 변속기 등의 파워트레인 역시 스팅어와 공유할 것으로 보여지고 있다. 다른 점은 세팅의 차이. 연비와 출력에서 약간 차이가 있을 것으로 보여지며, 실내 디자인의 모습이 다르다.





많은 사람들이 현대나 기아나 같은 회사가 아니냐고 하지만, 실제로는 치열하게 경쟁하고 있는 한지붕 완전 다른 가족이다. 결국 먼저 나온 스팅어는 G70 과 경쟁해야 한다.




파워트레인에 따른 배기구 모양의 차이?


기아 스팅어는 모든 트림의 배기구 모양이 똑같다. 하지만, 해외에서의 스파이샷을 보면 국내에서 포착된 제네시스 G70의 배기모양이 다르다. 국내에서는 벤츠처럼 각진 모습이지만, 해외에서 찍힌 스파이샷에서는 원형의 듀얼배기가 되어있다.




그리고, 국내에서 본 G70 은 배기구가 한쪽으로만 나와있어서 궁금증을 자아내지만, 고성능 세단을 지향하고 있기에 실제 양산될 때에는 듀얼배기로 맞춰나오지 않을까 보여진다.







파워트레인은 3가지?


소식통에 의하면 제네시스 G70 의 파워트레인은 스팅어와 똑같은 2.0 가솔린 터보, 2.2 디젤, 3.3 가솔린 터보 이렇게 3가지 파워트레인과 8단 자동변속기를 채택할 것으로 알려져 있다. 스팅어의 경우에는 3.3T 모델의 경우 370마력, 52.0kg.m 의 토크를 보이고 있는데, G70 역시 비슷한 출력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물론, G70 의 출력을 더 올릴 수 있지만, 연비면에서 경쟁을 해야 하기에 큰 차이없이 만들어질 것으로 보여지지만, 스팅어의 제로백 4.9초이기 때문에 단 0.1초라도 빠르게 만들기 위해서 고민을 할 것 같다.




실내는 어떨까?


G70 의 실내는 스팅어와 또 다른 모습이다. 전형적인 제네시스 브랜드의 실내 디자인을 따를 것으로 보여지는데, 소재면에서 상당히 고급스러움을 강조하고 있다. 특히 실내에서 보여지는 버튼들을 보면, 알루미늄을 깎아만든 것으로 보여지며, 드라이브 모드 선택 버튼은 다이얼로 만들어져 있음을 알 수 있다.




위장막에 가려져 있지만, G70 은 고급스러운 소재를 사용하고 있으며, 실내의 시트는 나파가죽과 함께 스포츠주행을 도와줄 세미버킷시트가 사용되고 있다.



기아 스팅어 역시 고급스러운 실내를 보여주고 있지만, 제네시스에는 '제네시스' 라는 고급브랜드를 이미 자리잡아나가고 있는 만큼, 이름값을 충분히 할 것으로 보여진다. 




제네시스 G70 은 예상가격 역시 스팅어와 비슷한 3,500~4,000만원대가 될 것으로 보여진다. 아무래도 국내시장 뿐 아니라, 북미시장에서도 제대로 경쟁을 해야 하기 때문에 G80 스포츠처럼 비싼 가격은 아닐 것으로 예상할 수 있다.


치열한 경쟁. 한지붕 두가족의 경쟁 속에서 소비자의 선택은 개인마다의 취향에 따라 다를 것으로 보여진다.


G70 동호회 바로가기

△ 일반 블로그나 기사보다 동호회는 한 차종에 대해 꾸준히 업데이트 되는 정보의 신속성이 좋습니다. 더 많은 내용은 해당 동호회에서 확인하시길 바랍니다.


<관련글 더 보기>

2016/12/17 - [자동차 뉴스] - 제네시스 G70 은 이런 모습?

2016/03/17 - [자동차 뉴스] - 제네시스 컨셉트카 '뉴욕 컨셉트' 티저

2017/05/24 - [자동차 뉴스] - 기아 스팅어 출시! 5가지 매력포인트는?

2017/05/11 - [자동차 뉴스] - 기아 스팅어, 3,500만원부터 시작!










 

카테고리

자동차 뉴스

날짜

2017.06.02 18:27

최근 게시글

최근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