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 6건이 검색되었습니다.

르노 클리오(Clio) 간단 시승기

르노 클리오(Clio) 간단 시승기 르노 클리오(Clio) 를 간단하게 시승을 해보았다. 1.5 dCi 엔진과 6단 게트락 듀얼클러치. 1,990만원~2,320만원의 가격대를 보이는 클리오는 처음 가격과 함께 많은 논란이 있었다. 유럽에서는 이미 모델체인지가 된 떨이모델이다, 혹은 겨우 90마력짜리 1.5리터 dCi 엔진이냐는 것. 그리고 가격이 비싼 것 아니냐는 논란이 있었다. 그런데, 타보면 다르다. 먼저 밝힐 것은 르노 클리오는 국산차가 아니다. '수입차' 다. 그리고, 그 경쟁상대로는 푸조 208이나 폭스바겐 폴로(Polo) 를 떠올려보면 된다. 그렇게 비교해보면 클리오는 탄탄한 기본기에 있을건 다 있는 가격경쟁력이 있는 모델이 된다. 먼저 이번 시승기는 기본기를 가볍게 따져보고, 후에 시승차를 ..

더 보기

르노 클리오(Clio), 가로수길에서 먼저 만나보세요

가로수길에서 만나보는 르노 클리오(Clio) 국내 첫 르노 모델인 클리오(Clio) 를 가로수길 체험형 브랜드 스토어 '아뜰리에 르노 서울' 에서 을 27일까지 만나볼 수 있다. 이제 곧 각 영업점에서 르노 클리오를 만나볼 수 있겠지만, 그 전까지는 여기 아뜰리에 르노 서울에서만 볼 수 있다. 다양한 컬러의 전시차와 시승차를 갖추고 있고, 각 층별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한다. 1층부터 루프탑까지 전시와 이벤트, e-스토어 체험과 에코백 라이브 프린팅, 르노의 브랜드 헤리티지 라운지 등이 운영되고 있다. 르노 클리오는 젠(ZEN) 트림과 인텐스(INTENS) 트림 2가지로 운영이 되며, 시작가격이 1,990만원부터 시작하고, 인텐스 트림은 프랑스 현지 가격보다 약 1,000만원 가량 저렴한 2,320..

더 보기

이제, 르노(Renault)로 만난다 - 클리오와 120년 르노의 역사

르노로 시작하는 클리오(Clio), 그리고, 120년 역사 바로 다음달, 5월부터 해치백 클리오(Clio)가 르노(Renault)의 엠블럼을 달고 출시된다. 클리오는 국내에 처음 출시되는 르노의 해치백 모델로, 1991년과 2006년에 '유럽 올해의 차' 수상을 2회나 했다. 그리고, 누적 판매량이 1,400만대로 르노의 베스트 셀링카이다. 유럽에서 10년 이상 꾸준히 동급 판매 1위를 기록한 르노 클리오는 르노의 120년 역사를 집대성한 베스트셀링카 모델로 주목받을만 하다. 그리고, 이제 다이아몬드 모양의 르노 로장쥬(Losange) 엠블럼을 달고 판매될 예정이다. 국내 생산은 아니며, 수입 판매이다. 자세한 내용은 클리오 마이크로 사이트에서도 확인이 가능하다. 클리오(Clio) 마이크로 사이트 바로가..

더 보기

르노 트윙고 레드 나이트 에디션(Red Night Edition)

르노 트윙고 레드 나이트 에디션(Red Night Edition) 르노 트윙고(Twingo) 의 레드 나이트 에디션(Red Night Edition) 이 공개됐다. 다른걸 다 떠나서, 너무 예쁘다. 피아트500과는 엄청난 차이가 느껴진다. 둘 중 하나를 고르라고 하면 르노 트윙고다. 르노 트윙고는 RR 방식의 차량으로, 999cc 와 898cc 두가지 엔진이 있으며, 사이즈는 전장 3,595mm, 전폭 1,646mm, 전고 1,554mm 로 전폭이 46mm 초과해서 국내에서는 경차로 인정받지 못한다. 경차로 인정된다면 르노 트윙고는 정말 잘 팔릴 것 같다. 르노삼성은 어서 경차규격을 바꿔달라고 로비를 벌여야 할 일이다. 르노 트윙고 레드 나이트 에디션은 특유한 섹시미를 보인다. 실제로 본다면 소재가 그리..

더 보기

르노 Zoe E-Sport 컨셉! 포뮬러 E 보다도 빠르다!

르노, 핫해치의 역사를 새로 쓸 것! 르노자동차가 새로운 전기자동차 컨셉트인 Zoe E-Sport 를 선보이면서 포뮬러 E 보다도 제로백이 더 빠른 핫해치를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르노의 Zoe E-Sport 는 제로백에 걸리는 시간이 겨우 3.2초다. 웬만한 슈퍼카보다도 빠른 제로백 실력이다. 이제 전기차 시대를 맞이하면서 르노는 단단히 벼르고 있는 것 같다. 르노의 Zoe E-Sport 컨셉은 도심형 3도어 해치백으로, 41kWh 배터리를 사용하여 1회 충전으로 400km 의 거리를 주행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한다. 또한, 카본파이버 와이드바디를 사용하여 경량화는 물론, 다이나믹한 디자인을 연출하고 있고, 사륜구동에 최대 20인치의 휠을 사용할 것이라고 한다. 물론 아직 컨셉트카이지만, 1,40..

더 보기

신형 르노 메간 공개!

New Renault Megane 르노가 프랑크푸르트 모터쇼를 앞두고 신형 탈리스만의 패밀리룩을 이어가는 메간(Megane)을 공개했다. 눈에 띄는 점은 'ㄷ' 자 형태의 LED DRL인데, 새로워진 프론트의 모습이 다이나믹하면서, 르노만의 프론트 그릴을 이어가고 있다. 무엇보다도, 이전 르노의 차량과 비교해보면 미래지향적이면서, 다이나믹한 볼륨감을 강조하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테일램프의 경우에도 선과 면을 살린 모습이 인상적인데, SM3의 베이스 모델이 되는 메간이 국내에 들어올 경우에 해치백보다는 세단의 형태로 들어올 가능성이 더 높지만, 측면과 프론트의 모습을 통해 달라진 르노삼성의 SM3 가 어떻게 변화할지 예상을 해볼 수 있다. 하지만, 개인적으로는 해치백이 국내에 들어와서 QM3 처럼 ..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