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류 전체보기 715건이 검색되었습니다.

탐론 70-200mm(f2.8) G2 리뷰 - 최고의 손떨방(Di VC USD G2)

최고의 손떨방 망원렌즈! 탐론 70-200 f2.8 G2 사진찍는 사람에게 망원렌즈가 필요한 순간은? 사실 '언제나' 이다. 그것도 f2.8 의 뛰어난 성능을 갖추었으면서도 뛰어난 손떨림 방지 기능을 갖춘 망원렌즈라면 누구나 갖고싶은게 사실이지지만, 이렇게 가격까지 뛰어난 망원렌즈를 찾기란 정말 어렵다. 새로워진 탐론 70-200 f2.8 Di VC USD G2 렌즈는 세련된 렌즈 디자인과 함께 가격, 성능 모든 것을 만족시켜주었다. 사용하고 있는 카메라는 캐논 6D 인데, 캐논 정품 70-200 f2.8 IS 보다는 저렴한 가격이며, 사용해보니, 성능이 워낙 좋았다. 만족감도 더 높은 수준! 특히나 마음에 드는 것은 손떨림 방지기능의 탁월함과 빠른 AF 능력이라고 할 수 있다. 캐논의 70-200 을 ..

더 보기

경상도집 물갈비 - 우장산역 맛집 / 송화시장 맛집

우장산역 맛집 - 경상도집 물갈비 조금 특별한 음식. 음식이라는 것은 단순히 식재료와 조리방법 등에 따라서만 맛이 정해지는 것은 아니다. 그래서 이번에 조금 뭔가 다른 음식은 없을까? 하는 궁금증에 알아보다보니, 우장산역쪽에 위치한 송화벽화시장 안에 있는 '경상도집' 의 물갈비를 먹으러 가기로 했다. '물갈비' 라는게 과연 뭘까? 그냥 갈비탕이란 뭐가 다르지? 일반 갈비랑 뭐가 다르지? 하는 궁금증 속에 시장으로 향했다. 참고로, 송화벽화시장 근처에 편의를 위한 시장 주차장이 있긴 한데, 공간이 비좁다. 오전에 방문한다면 운좋게 주차자리를 구할수도 있다. 가능하면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것을 추천한다. 시장은 마트와는 확실히 다른 재미를 보여준다. 하지만, 불편한 것도 사실인데, 나름 재미가 좀 있다. 삶에..

더 보기

미고 아구아 Versa 90 -여행사진가를 위한 카메라가방

여행사진가를 위한 카메라가방이 필요했다. 10년이 훨씬 넘게 돔케 카메라 가방을 사용했었는데, 너무나도 오래되어서 끈이 떨어져서 위태위태했다. 게다가 옆으로 메는 방식이다보니, 허리에도 좋지 못했다. 카메라 바디 하나와 기본줌렌즈. 그리고, 추가렌즈 하나에 스트로보까지 갖고 다니다 보면 무게가 상당해서 한쪽으로 메는 방식이었기에 허리가 자주 아프곤 했다. 돔케 가방을 너무 오래 쓴 듯 하다. 10년 넘게 사용하다보니, 성한 끈이 없었다. 그래도 신기한건 끈만 상했고, 다른건 그래도 아직은 더 쓸 수 있는 수준이라는 점이 좋다. 나중에 끈만 좀 교체를 해봐야겠다. 그래서 가방을 바꾸기로 했다. 아구아(Agua) 미고 스톰프루프 이름에서처럼 방수도 되는 배낭형 카메라가방으로, 허리도 아프지 않을 수 있고, ..

더 보기

2019 P&I 관람후기 - 카메라 시장이 바뀌었다.

2019 P&I 관람후기 삼성동 코엑스(COEX) 에서 열렸던 P&I(사진영상기자재전)에 다녀왔다. 오랜만에 다녀온 것이긴 했지만, 카메라 시장이 많이 바뀌었음을 알 수 있었다. 예전에는 DSLR 의 대중화가 폭발적이었다면, 이제는 개인방송을 위한 장비들의 대중화가 폭발적이라고 느껴지게 되었다. 또한, 그만큼 새로운 회사들이 강세로 바뀌기도 했다. 그 중, 삼양은 렌즈시장에서 새롭게 떠오르고 있다. 국산렌즈로 인지도가 낮았었지만, 최근 들어서 SNS 홍보 등을 통해 인지도가 높아지고 있다. 가성비가 괜찮은 렌즈이지만, 체험을 해본 적이 별로 없어서 아직은 그 성능에 대해서 확신이 들지는 않지만, 샘플사진들을 보면, 꽤 괜찮은 성능을 가진 렌즈로 사진과 영상에서도 준수한 수준을 보여주는 것 같다. 실제로,..

더 보기

탐론 17-35 사용기 - 넓은 세상을 담기에 충분한 렌즈

탐론(TAMRON) 17-35mm 리뷰 탐론의 17-35mm F2.8-4.0 / Di OSD 렌즈를 사용해보게 되었다. 전에도 한번 탐론렌즈를 사용해보고 나서, 서드파티렌즈에 대한 편견이 깨져버렸고, 가격도 좋고, 성능도 뛰어난 렌즈라는 점에서 꽤나 마음에 들게 되었다. 과연 17-35mm 렌즈는 어떤 성능을 보여줄까? 17-35mm f2.8-4.0 Di OSD 렌즈는 가벼우면서, 색수차 억제 등 렌즈의 성능도 꽤 높은 수준이다. 사진촬영에 사용된 카메라는 캐논 6D 인데, 캐논 렌즈가 굳이 아니더라도 엄청나게 마음에 드는 성능을 보여주었다. 빛망울도 마음에 들었고, AF 속도가 빠르고 정숙한 것이 또 마음에 들었다. 동급의 최경량, 컴팩트한 초광각 줌렌즈로, 필터지름은 77mm, 조리개 날개 7매(원형..

더 보기

바다유리를 닮은 특별한 비누 - 크렘(Creme) 씨글라스솝

일상의 특별함. 크렘(Creme) 씨글라스솝 어느샌가 핸드워시, 폼 클렌징이 가득한 세상이다. 하지만, 아직도 아날로그 필름카메라를 사랑하듯, 여전히 나는 비누를 좋아한다. 비누가 닳아있는 모습을 보면서, '내가 어느새 이렇게 많이 썼구나,' 라는 생각이 들게 된다. 거품만 손에 가득한 폼 클렌징이나 핸드워시와는 다르게 내 손에 잡히는 이 촉감이 너무나도 좋다. 물론, 향기와 함께 비누 기본의 기능까지 더해지면 금방 닳아 없어지지만, 자꾸만 쓰고 싶은 비누가 좋다. 그리고, 크렘(Creme) 에서 새로운 비누가 나왔다. 여름이면 시원한 느낌을 주는 멘톨비누를 쓰곤 했는데, 이번에는 자연을 닮은 씨글라스솝이 나왔다. 유리조각들이 바닷가의 파도에 쓸리고 쓸려서 아름다운 곡선과 독특한 색감을 지닌 것처럼 크렘..

더 보기

빨간딱지 없는 라이카 - M10-P

빨간딱지 없는 라이카, 하지만 가장 화려한 라이카! 라이카에서 새롭게 만든 M10-P 모델은 미국 영화 제작자 협회(American Society of Cinematographer)의 창립 100주년을 기념하는 모델로, 라이카 M10-P ASC 100 에디션이라는 이름을 갖고 있다. 독특하게 라이카의 상징이라 할 수 있는 빨간 라이카 딱지가 없지만, 가장 화려하다. 게다가 M10-P ASC100 에디션은 1913년 오스카 바르낙(Oskar Barnack)이 만든 세계 최초의 소형 판형 카메라인 Ur-Leica 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하여 그 가치가 더욱 높다. Ur-Leica 는 렌즈 부분이 황동이었다. 그래서 M10-P ASC 100 에디션 역시 렌즈 부분을 황동의 느낌을 주기 위해 Summicron-M ..

더 보기

탐론 24-70 G2 사용기 - 표준줌의 새로운 강자!

탐론(Tamron) 24-70mm f2.8 Di VC USD G2 탐론 24-70mm f2.8 Di VC USD G2 를 한번 사용해봤는데, 결론부터 말하자면, 서드파티 렌즈에 대한 편견을 완벽하게 깨버린 렌즈. 정말 뛰어난 성능에 깜짝 놀라게 되었다. 역광에서의 플레어 억제력과 손떨림 방지(VC)에 조리개 2.8 이라는 수치는 그동안 내가 사용해왔던 캐논의 24-105mm f4.0 L 렌즈와 비교하면 너무나도 만족스러운 느낌을 보여주었다. 심플한 박스 안에는 탐론 24-70mm f2.8 렌즈가 후드와 함께 들어가 있는데, 이미 사용하던 캐논 24-105mm f4.0L 렌즈 역시 사이즈가 큰 편이라, 렌즈가 큰 것은 그리 문제가 되지 않았다. 다만, 82Φ 의 필터사이즈는 부담스러울 수 있지만, 조리개 ..

더 보기

4K 해상도의 샤오미 MIJIA 레이저 프로젝터 출시!

샤오미 단초점 4K 프로젝터 출시! 샤오미(Xiaomi) 가 지난 2017년 6월에 Mi Laser Projector 를 출시한 이후에 새로운 프로젝터를 출시한다. 단초점 프로젝터로 4K 화질을 자랑하는 MIJIA Laser Projector 다. 0.233 : 1 의 넓은 피사계 심도와 함께 초단 초점 렌즈를 갖고 있음에도, 무려 150인치의 커다란 화면을 감상할 수 있다. 이때 벽과의 거리는 겨우 49cm 만 떨어져 있으면 된다. 120인치의 경우에는 34cm 정도만 떨어져 있으면 되며, 100인치는 24cm 의 거리가 필요할 뿐이며, 수동으로 맞출 필요없이 알아서 초점이 맞춰진다고 한다. 샤오미의 새로운 MIJIA 프로젝터는 25,000 시간의 수명을 가졌으며, 매일 4시간씩 사용한다고 가정하면 최..

더 보기

4,800만 화소 카메라를 자랑하는 홍미노트 7

4,800만화소 카메라, 16만원 - 홍미노트7 샤오미의 홍미(Redmi)노트가 홍미노트7으로 새로워졌다. 그런데, 합리적인 가격과 파격적인 사양을 내세워 관심이 쏠린다. 물론, 16만원이라는 가격은 기본형 모델로, 3GB/32GB 인데, 4GB/64GB 는 약 20만원, 6GB/64GB 모델은 약 23만원이 넘는다. 가장 좋은 모델을 골라도 30만원이 넘지 않는 가격이 놀라운데, 디자인도 매끄러운데, 사양이 꽤 좋다. 무려 4,800만화소! 전면 카메라만 해도 1,300만 화소인데, 후면 카메라는 4,800만 화소로 엄청난 스펙을 자랑하고, 500만화소 AI 카메라가 함께 붙어있다. 거기에 보급형 기기임에도 꽤 훌륭한 스냅드래곤 660 AIE(2.2GHz) 옥타코어 프로세서를 탑재했고, 4,000mAh..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