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전기차 8건이 검색되었습니다.

쉐보레 볼트EV, 2시간만에 완판!

볼트 EV, 2시간만에 4,700대 완판! 쉐보레의 전기차 볼트(Bolt) EV 가 판매를 실시한지 2시간만에 판매가 완료되었다고 한다. 1차 판매시에 서버가 다운될 정도의 인기를 보였고, 2차로 남은 물량을 판매하는 것에도 30분밖에 걸리지 않았다. 각 딜러사들은 볼트 EV 의 전자계약서를 작성하느라 다른 업무를 보지 못할 정도였다고 한다. 고객들이 더욱 찾고 있는 쉐보레 볼트 EV ! 그 인기 이유는 무엇일까? 1회 충전으로 383km 주행가능! 전기차의 가장 큰 덕목은 다른것도 아닌 '주행가능거리' 이다. 1회 충전으로 300km 이상의 거리가 되지 않는다면, 전기차로서의 가치는 급감하게 된다. 하지만, 볼트 EV 는 전기차 전용 플랫폼으로 배터리를 차량 하부로 위치시켜 무게중심을 낮추는 동시에 실..

더 보기

쉐보레 서버가 다운된 이유?

쉐보레 볼트 EV 인기에 서버 다운! 전확히 말하면, 쉐보레의 내부 전산이 다운되었다. 오늘 쉐보레 볼트(BOLT) EV 의 사전계약이 들어가기 시작하면서, 지난번에 차량을 받지 못했던 계약자들부터 시작해서 4,700여대의 물량을 준비한것이 무색하게 내부 전산망이 완전 마비되어 볼트EV 의 인기를 실감케 했다. 영업사원들은 아침 8시 30분부터 견적을 작성하고, 13시부터 계약서를 작성했는데, 전자계약서를 입력하기 위해 3천여명의 영업사원들이 동시 접속을 하다보니 계약이 입력되지 않는 '전산마비' 에 빠져버렸다. 영업사원들은 고객의 마음이 떠나갈까봐 노심초사하면서도 이렇게 엄청난 인기에 놀란 눈치였다. 이렇게 전산이 마비될 정도로 인기가 좋은 쉐보레 볼트 EV 는 한번 충전으로 383km 의 거리를 주행..

더 보기

전기차, 사고대차시에 무슨 차를 받게 될까?

전기차, 사고시에 어떤 차로 대차 받을까? 어느샌가 전기자동차가 우리의 일상속으로 많이 들어와 있다. BMW i3 는 물론, 쉐보레 볼트(Bolt)와, 아이오닉 일렉트릭까지 당야한 전기차가 있지만, 정작 사고가 발생할 시에는 어떤 차를 대차받을지 아는 사람이 적다. 고객들은 별로 동의하지 않고, 여전히 재산권 침해 논란이 있는 자동차 대차와 관련된 보험사 약관에 따르면 배기량 기준으로 국산차를 대차하도록 바뀐 지금 과연 전기차가 사고가 날 시에는 어떤 차를 대차받게 될까? 스파크로 대차 받는다고? 전기자동차는 배기량이 없다. 렌터카 회사에서 모두 전기차를 갖고 있는 것도 아닌 상황에서 전기자동차의 사고시에 어떤 차로 대차받게 될지 알아본 결과는 좀 놀라웠다. 손해보험협회에 확인한 결과 배기량 기준이 없기..

더 보기

쉐보레 볼트(Bolt) EV, 3천만원대로 판매 예정?

쉐보레 볼트(Bolt) EV, 3천만원대로 판매 예정? 이제 곧 쉐보레가 3월부터 순수 전기차(EV)인 볼트(Bolt)를 판매할 예정이라고 한다. 올해 3월부터 사전계약에 들어갈 것으로 보이는데, 정부 보조금을 통하면 3천만원대의 가격으로 판매될 것으로 보인다. 전기차를 구입할 예정인 사람들이라면, 반드시 체크해봐야 할 차량이며, 도심에서 주행이 많은 사람이라면 특히나 더 관심이 갈만한 차량이다. 환경부에서는 2017년도 새로운 전기자동차 보급사업에 대한 내용을 공고했는데, 14,000대(17년 예산기준, 지자체별 16년 예산이월시 변동가능)의 전기차를 보급하고, 보급기간은 2017년 1월 25일부터 2017년 12월 29일까지로 보고 있다. 이에 따라 전기차 구매보조금이 지급될 예정이며, 구입예상인 사..

더 보기

쉐보레 볼트(Bolt), 서울-부산 왕복 가능(383km 주행가능)

쉐보레 볼트(Bolt), 모빌리티(Nobility)의 미래를 제시하다. 놀라움 그 자체다. 볼트(Volt) 를 시승하면서, EREV 만의 장점인 676km 의 주행거리에도 놀랐었지만, 지난 26일, 2016 한국전자전(KES)에서 공개한 볼트(Bolt), 순수전기차의 1회 충전으로 주행가능한 거리인 383km 는 주행가능거리가 항상 부족했던 전기차의 고민을 한번에 해결하는 동시에, 친환경차 시대를 이끌어나갈 혁신으로 등장했다. 제임스 김(James Kim) 한국지엠 사장은 "전기차 시장의 판도를 바꿔놓을 쉐보레 볼트(Bolt) EV의 2017년 상반기 한국시장 출시를 공식적으로 발표하게 되어 기쁘다"며, "볼트(Bolt) EV는 쉐보레 브랜드가 추구하는 독창적인 혁신의 가치를 담은 제품" 이라고 소개했다..

더 보기

쉐보레 볼트(Volt) 시승기 - 현실적인 전기차

쉐보레 볼트(VOLT), 주행 가능거리 676km.가장 현실적인 전기차 EV, PHEV, EREV 종류가 많다. 쉐보레 볼트는 EREV(Extended Range Electronic Vehicle: 주행거리연장전기차)로, 엔진이 들어가 있음에도, 전기차로 분류된다. 왜냐하면, 엔진이 발전기 역할을 하기 때문이다. 그리고, 참 사람 간사한 것이 볼트(Volt)를 타고 다닐 때에는 별 신경을 안썼지만, 일상으로 돌아와서 일주일에 몇번 차에 기름을 넣고 다니니 자동차의 덕목에는 드라이빙의 즐거움도 있지만 뛰어난 연비도 훌륭한 덕목이라는 것을 다시금 깨닫게 되었다. 볼트를 탈때에는 몰랐던 연비주행의 소중함. 뛰어난 연비가 그리웠다. 쉐보레 볼트를 1박2일동안 시승을 해보았다. 생긴것은 새로운 쉐보레의 크루즈와 ..

더 보기

쉐보레 볼트(Bolt) EV, 1회 충전으로 383km 주행 인증

순수 전기차 볼트(Bolt) EV 미국 현지에서 올 하반기부터 판매가 될 예정인 쉐보레의 순수 전기차 볼트(Bolt) EV 가 미국 환경청(EPA)로부터 238마일(383km)의 1회 충전 주행거리 인증을 받았다. 앨런 베이티(Alan Batey) GM 북미 사장은 "쉐보레는 올해 초 볼트 EV의 양산모델을 공개한 바 있으며, 불과 몇 달 만에 비전을 현실로 옮겨놓은 결과물을 내놓게 됐다" 며, "양산 전기차 시대의 주역이 될 볼트 EV 는 약속대로 연중에 미국 내 쉐보레 전시장에 도착하게 될 것" 이라고 밝혔다. 볼트 EV 는 현실적인 구매가격(미국연방 세제혜택 7,500달러 포함, 소비자부담 3만달러 미만)을 갖추고, 깔끔하고 놀라운 인테리어 구성과 함께, 전기차 특유의 짜릿한 주행성능을 어필할 예정..

더 보기

정부, 테슬라에 "전기차 보조금 없다"

테슬라 모델3 보다, GM 볼트 EV 를 구입하는게 유리할수도 테슬라 모델3의 공개 이후, 폭발적인 인기를 끌면서 전세계적으로 3일만에 27만 6천대가 사전계약 되는 등, 국내 전기차 공모에 역풍이 불고 있으며, 국내 완성차 업계에 적신호가 떴다. 하지만, 국내에서 테슬라의 인기에 한몫하는 '전기차 보조금' 이 테슬라에는 지원되지 않을 방침이다. 2년 후에나 출시될 모델에 대해 보조금 지원을 할 수 없다는 이유에서다. 테슬라 모델3는 분명 매력적이다. 하지만.. 테슬라의 모델3는 1회 충전으로 최대 346km 의 거리를 주행할 수 있어서, 최근에 발표된 현대자동차의 아이오닉(IONIQ) 의 최대 180km 의 주행거리에 비하면 월등하게 성능이 뛰어나다. 그리고, 가격도 BMW i3나 닛산 리프의 5,00..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