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카 4건이 검색되었습니다.

라이카 M10-R 출시, 새로운 절정을 향한 카메라

라이카(Leica) M10-R 출시 라이카(Leica) 에서 M10-R 을 출시했다. 클래식한 디자인에 4천만화소의 초고해상도 이미지를 구형하는 M10-R 은 ISO 100 에서 최대 ISO 50,000 까지 넓은 감도 범위를 제공하고 있으며, 최대 16분까지 장노출 촬영이 가능해 별 궤적 촬영 등이 가능하다. 그리고, M10-P 에서 선보였던 무소음 셔터 기능을 갖추었으며, ISO 조정 다이얼을 통해 카메라가 꺼진 상태에서도 세팅값 조절이 가능하다. 새로운 절정을 위한 M10-R 은 M 시리즈가 갖고 있는 오묘함과 함께, 지난 60년간 계속된 디자인의 전통을 이어가며 진화하였는데, M 마운팅 렌즈를 사용할 수 있고, 24X36mm 의 CMOS 센서로 4천만화소의 초고해상도를 자랑함과 함께, 셔터스피드 ..

더 보기

시크한 매력의 라이카 D-Lux 7 Black

Leica D-Lux 7 Black 라이카(Leica) 가 D-Lux 7 의 블랙 버전을 선보였다. 성능은 이전의 D-Lux 와 크게 다르지 않으며, 세련되고 시크한 블랙 컬러에 빨간 라이카 딱지가 눈에 띈다. 대형 4/3(포써드) 센서와 라이카 DC Vario-Summilux 10.9-34 f/1.7.2.8 ASPH(35mm 포맷의 24-75mm에 해당) 의 빠른 렌즈를 사용하고 있어 컴팩트하면서고 강력한 사진촬영을 도와준다. 인물은 물론, 풍경과 건축물, 접사, 저널리즘 사진 등 다양한 환경에서 사용할 수 있는 D-Lux 7 은 플래시 없이도 어두운 환경에서 뛰어난 결과물을 보여주며, 1,700만 화소의 포써드 센서와 초당 최대 11개의 프레임까지 촬영하는 빠른 오토포커스 기능과 사진을 찍은 이후에도..

더 보기

빨간딱지 없는 라이카 - M10-P

빨간딱지 없는 라이카, 하지만 가장 화려한 라이카! 라이카에서 새롭게 만든 M10-P 모델은 미국 영화 제작자 협회(American Society of Cinematographer)의 창립 100주년을 기념하는 모델로, 라이카 M10-P ASC 100 에디션이라는 이름을 갖고 있다. 독특하게 라이카의 상징이라 할 수 있는 빨간 라이카 딱지가 없지만, 가장 화려하다. 게다가 M10-P ASC100 에디션은 1913년 오스카 바르낙(Oskar Barnack)이 만든 세계 최초의 소형 판형 카메라인 Ur-Leica 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하여 그 가치가 더욱 높다. Ur-Leica 는 렌즈 부분이 황동이었다. 그래서 M10-P ASC 100 에디션 역시 렌즈 부분을 황동의 느낌을 주기 위해 Summicron-M ..

더 보기

라이카와 화웨이가 손을 잡다.

화웨이 스마트폰에 라이카 딱지가 붙게 되나? 매우 놀라운 소식이다. 일본 요코하마에서 개막된 카메라 전시회 CP+2016 에서 세계 3위의 스마트폰 생산업체 화웨이(HUAWEI)와 100년 전통의 독일 카메라 회사 라이카(LEICA)가 손을 잡을 것이라고 발표했기 때문이다. 전략적 제휴라고 하지만, 라이카가 다른곳도 아닌 화웨이와 전략적 제휴로 손을 잡았다는 소식에 화웨이의 성능과 브랜드 가치가 높아보이기 시작했다. 라이카는 100년의 전통을 지난 카메라 회사로, 지금은 일본의 캐논, 니콘 등에 밀려있지만, 여전히 사진을 하는 사람이라면 갖고 싶어하는 워너비 브랜드 중 하나로 Leica 로고가 새겨진 빨간 딱지가 인상적이며, 광학기술 분야에서 뛰어난 성능을 자랑하고 있다. 이미징 센서의 분야는 일본에 뒤..

더 보기